LH, 7월에 연해주 한국산업공단 현지법인 설립, 9월 산단 기공식
LH, 7월에 연해주 한국산업공단 현지법인 설립, 9월 산단 기공식
  • 바이러시아
  • buyrussia21@buyrussia21.com
  • 승인 2021.05.19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오는 7월 '연해주 한·러 경제협력 산업단지' 개발사업을 수행할 'LH 러시아 법인'을 만들기로 했다. 법인 설립 방안이 최근 경영심의회를 통과했다. 

연해주 한·러 경협 산단은 정부의 신북방정책에 따라 블라디보스토크 인근에 국내 중소기업이 진출할 50만㎡의 산업단지(산단)를 조성하는 사업이다. LH는 러시아 극동개발공사로부터 연해주 나데진스카야 선도개발구역(ASEZ) 내 땅을 받아 산단을 조성하고, 러시아측은 전기, 상수, 가스 등 외부 인프라 설치를 책임진다.

한러 경협 산단 주변현황도·토지이용계획도/자료출처:LH

LH는 작년 12월 러시아 극동개발공사와 사업이행약정(IA)을 체결하고 지난 4월 기획재정부와 출자 협의를 마쳤다. 오는 7월 현지에 법인을 설립하고 러시아 극동개발공사와 기업활동 약정 및 토지 사용계약을 맺을 계획이다.

오는 9월 블라디보스토크에서 열리는 제9차 동방경제포럼과 연계해 산단 기공식을 연다. 내년 3월 산단 착공에 들어가며 내년 상반기 중 입주기업을 모집해 2023년 입주를 목표로 하고 있다.

나데진스카야 선도개발구역(ASEZ)은 러시아 정부가 투자유치를 위해 각종 세제 혜택을 마련해 기업들의 인기가 높다. 또 시베리아횡단철도(TSR)과 고속도로(A370)가 지나가고, 항만, 공항과도 인접해 있어 교통망이 우수하다.

러시아 블라디보스토크 인근 한러 경협 산단 위치도

LH는 지금까지 4차례 사업설명회를 열어 러시아 진출 희망 기업을 조사한 결과 연해주 경협 산단 면적의 165%에 해당하는 기업 입주 의향서를 접수해 입주 수요는 충분한 것으로 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